국어문화운동본부 소식

  • home
  • 게시판
  • 국어문화운동본부 소식

[원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810232026015&code=990304


서울시는 2018년부터 차별어 순화 정책을 적극 시행하여 큰 사회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지자체가 직접 이런 언어 정책을 앞장서 이끄는 것은 처음이다. 문재인 대통령까지 나서 공공언어 개선을 지시했을 정도다. 서울시는 이런 분위기에 힘입어 지난 10월8일에는 이화여대 국어문화원과 함께 차별어를 없애기 위한 학술대회를 열어 더욱 관심을 모았다. 


[기고]서울시의 차별어 없애기, 시민운동으로


한글운동단체와 각 기관에서 문제제기한 용어를 중심으로 찾아낸 차별어를 서울시 국어바르게쓰기위원회 심의를 거쳐 9건을 발표했다. 모두 9개의 어휘에 지나지 않지만 사실 이 어휘들에 얽힌 우리 삶의 무게는 천근만근의 의미를 담고 있음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

차별어 9개 어휘는 장애인 차별어로 ‘정상인(일반인)’을 ‘비장애인’으로, 가족 차별어인 ‘결손가족’을 ‘한부모가족, 조손가족’으로, ‘편부, 편모’는 ‘한부모’로, 이웃 차별어로 ‘불우 이웃’을 ‘어려운 이웃’으로, ‘조선족’은 ‘중국 동포’로 순화했다. 여성 차별어인 ‘미망인’은 ‘고 ○○○(씨)의 부인’으로 ‘내조/외조’는 ‘(배우자의) 도움’으로, ‘녹색 어머니회’는 ‘녹색 학부모회’로, ‘유모차’는 ‘유아차, 아기차’로 순화어를 제시했다. 사실 일부 순화어는 서울시가 처음 제시한 것도 있지만 대부분은 이미 민간 운동단체 중심으로 주장해 온 것들이다. 그럼에도 대부분의 차별어가 표준국어대사전에 순화어 안내 없이 그대로 실려 있을 정도로 자리 잡지 못했다.

이날 학술대회의 핵심 쟁점은 과연 이렇게 말을 바꾼다고 우리 사회가 얼마나 바뀌는가였다. 장애인 관련 시설물 설치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각종 반대에서 드러나듯이 우리 사회의 장애인에 대한 편견은 매우 심한 편이고 사회적 제도, 장치 등도 선진국에 훨씬 못 미치고 있다. 따라서 ‘정상인’이란 말의 개선 운동과 더불어 장애인 정책 개선 운동을 펼쳐야 할 문제다. 중요한 것은 이들 차별어는 대개 약자를 괴롭히고 공동체 분열을 조장한다는 데 문제가 있다. 

이런 의미에서 서울시가 앞서 차별어 개선 정책을 펴는 것은 소통 대왕 세종이 태어나 소통 문자를 반포한 도시로서의 품격을 한껏 살리고 실천하는 일이다. 

               

물론 차별어를 없앤다고 해서 차별 자체가 사라지지는 않는다. 그러나 차별어가 사라지지 않고 차별이 없어지지 않는 것도 실체적 진실이다. 언어 운동과 정책이 쉽고도 어려운 점이 바로 그런 언어 속성 때문이다. 중요한 것은 언어 변혁 운동이야말로 의식과 삶을 바꾸는 가장 효율적인 운동이요 지렛대라는 점이다. 그렇다면 중요한 것은 이러한 순화어를 어떻게 우리 삶 속에 뿌리내리게 할 것인가이다. 그 대안으로 정책기관과 시민단체, 운동단체가 함께 만나 역할을 분담하고 서로의 노력을 융합하여 문제제기와 대안 확산의 효과를 극대화할 필요가 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기고] 김슬옹 부원장_서울시의 차별어 없애기, 시민운동으로 2018.10.29 82
85 [원희복의 인물탐구]한글학자 김슬옹 "훈민정음 해례본에 신분제 타파정신 담겨있다" 2018.10.11 162
84 한글학회 창립 110돌 기념 축하 시/김슬옹 2018.09.03 270
83 <나란히 보는 두 과학자 이야기_장영실과 갈릴레오 갈릴레이> 윤영선, 김슬옹 공저_ 출간! file 2018.07.18 427
82 2018 베이징 국제도서관 한국관 특별전에 ≪훈민정음해례본입체강독본≫-김슬옹 부원장 지음- 선정 2018.07.17 442
81 [국방일보(5.25.)오피니언_김슬옹 한 주를 열며] 배려의 말, 상생의 말 2018.05.28 642
80 <알기쉬운 헌법 만들기> 국민 청원에 참여해 주십시오! [1] file 2018.01.20 2324
79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하)] "훈민정음 해례본 알면 알수록 세종의 '만민 독서' 깊은 뜻 깨달아" 2017.12.11 1243
78 국어단체연합 국어문화원과 외솔회 주관, 한글문화예술제에서 만난 사람들(上) 2017.10.17 1448
77 "훈민정음 창제는 혁명…한글은 세종대왕이 홀로 만든 문자" 2017.10.11 1434
76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하)] "훈민정음 해례본 알면 알수록 세종의 '만민 독서' 깊은 뜻 깨달아 2017.10.11 1365
75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상)] "훈민정음은 과학 수학 음악 담긴 세종의 휴머니즘 완성본이자 인류최고 보물" 2017.10.11 1369
74 국어단체연합 국어문화원, 2017 한글문화큰잔치 참가 file 2017.10.10 1247
73 [SBS뉴스 취재파일] [이주형의 사소하게] 도와주긴 뭘 도와줘 2017.08.06 1627
72 [한글 새소식] 바른 우리 말글 쓰기 한평생 남 영신 회장 file 2017.03.16 2431
71 [문화웹진 채널예스] 국어학자 남영신 “쉬운 문장이 가장 좋다”, 2017.03.06 2874
70 [초대합니다]보리 국어 바로쓰기 사전 출간 기념회 file 2017.02.02 3208
69 [kbs 뉴스] 새로 나온 책 소개 - 보리 국어 바로쓰기 사전 2017.01.24 3127
68 [경향신문 저자와의 대화(남영신 대표)] ‘전문가의 자문을 구했다’ 같은 잘못된 표현 주변에서 비일비재 2017.01.14 3005
67 [한겨레 인터뷰] 남영신 대표 "왜 틀렸는지 알면 국어가 재미있어집니다." 2017.01.14 2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