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문화운동본부 소식

  • home
  • 게시판
  • 국어문화운동본부 소식



올해는 국보 70호인 ‘훈민정음 해례본’을 간행한 지 570돌이 되는 해이다. 1446년에 세종이 직접 펴낸 원본은 1940년 일제강점기에 발견돼 극적으로 간송 전형필 선생이 소장하여 간송본이라 부른다. 이 간송본은 지난해 있는 그대로 복간돼 첫 판이 몇 달 만에 거의 매진되었을 정도로 사랑을 받았다.


이 책은 1997년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된 만큼 이제 전 인류가 인정한 보물 중의 보물이다. 세종이 비밀리에 연구하여 만든 훈민정음 28자를 1443년 알린 뒤 그 창제 동기와 목적, 원리와 가치 등을 8학사와 더불어 자세히 풀어 오늘날 한글날 즈음해서 펴낸 책이 훈민정음 해례본이다. 


이 책은 인류 최고의 문자 해설서답게 당대 최고의 철학, 수준 높은 언어학, 문자학을 아우르고 있다. 더욱이 신분에 관계없이 누구나 쉽게 지식과 정보를 나누라는 뜻을 담고 있다. 해례본은 모두 66쪽으로, 이 가운데 8쪽(마지막 쪽은 빈 면)은 세종대왕이 직접 저술한 ‘정음편’이다. 정음편의 세종 서문에 ‘유통(流通)’이란 말이 나온다. 15세기 말(우리말)과 글(한문)이 유통이 안 되니 한문을 아는 이와 모르는 이가 유통(소통)하지 못하고 그래서 모두가 유통할 수 있는 훈민정음을 만들었다는 것이다. 그런데 이런 해례본이 우리 학계와 교육계에서 홀대를 받고 있다면 믿을 수 있을까.



현재 해례본만을 전문으로 연구하는 이는 손에 꼽을 정도이다. 대학이나 대학원에서 제대로 가르치지 않으니 전문가가 많이 나올 리 없다. 이 책은 다양한 학문이 녹아 있는 융복합서이기에 학제적 연구가 필요하다. 그런데 서울대에서 선정한 인류 고전 100권에도 포함되지 않았을 정도로 푸대접받고 있다. 이제 해례본 반포 570주년을 맞아 해례본 읽기와 교육 운동을 펼쳐야 한다. 해례본 핵심 내용인 음양오행의 조화로운 자연 철학과 누구에게나 보편적이고 객관적인 과학의 합리성, 지식과 생각의 자유로운 소통의 평등성 등을 함께 새겼으면 한다.



기고: 김슬옹 인하대 교육대학원 초빙교수/국어문화운동본부 /국어단체연합 국어문화원 부원장

출처 : 동아닷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90 연세대학교 언어정보연구원과 업무협약 체결 file 2019.08.13 433
89 제1회 한국공공언어학회 전국학술대회 file 2019.05.30 927
88 [기고] 김슬옹 부원장_서울시의 차별어 없애기, 시민운동으로 2018.10.29 1903
87 <나란히 보는 두 과학자 이야기_장영실과 갈릴레오 갈릴레이> 윤영선, 김슬옹 공저_ 출간! [1] file 2018.07.18 2008
86 2018 베이징 국제도서관 한국관 특별전에 ≪훈민정음해례본입체강독본≫-김슬옹 부원장 지음- 선정 2018.07.17 2028
85 한글학회 창립 110돌 기념 축하 시/김슬옹 2018.09.03 2092
84 [원희복의 인물탐구]한글학자 김슬옹 "훈민정음 해례본에 신분제 타파정신 담겨있다" 2018.10.11 2202
83 [국방일보(5.25.)오피니언_김슬옹 한 주를 열며] 배려의 말, 상생의 말 2018.05.28 2259
82 [경향의 눈] 100세까지 글쓰기 -글쓰기 키움과정의 <키움수필집> 발간 관련 기사 2018.12.13 2472
81 [제1회 롯데출판문화대상 시상식] 남영신 저, <국어바로쓰기 사전>, 보리출판사 수상 file 2018.12.19 2580
80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하)] "훈민정음 해례본 알면 알수록 세종의 '만민 독서' 깊은 뜻 깨달아" 2017.12.11 3013
79 국어단체연합 국어문화원과 외솔회 주관, 한글문화예술제에서 만난 사람들(上) 2017.10.17 3130
78 "훈민정음 창제는 혁명…한글은 세종대왕이 홀로 만든 문자" 2017.10.11 3199
77 국어단체연합 국어문화원, 2017 한글문화큰잔치 참가 file 2017.10.10 3253
76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상)] "훈민정음은 과학 수학 음악 담긴 세종의 휴머니즘 완성본이자 인류최고 보물" 2017.10.11 3284
75 [SBS뉴스 취재파일] [이주형의 사소하게] 도와주긴 뭘 도와줘 2017.08.06 3377
74 [한글날, 이 사람- 김슬옹 박사(하)] "훈민정음 해례본 알면 알수록 세종의 '만민 독서' 깊은 뜻 깨달아 2017.10.11 3401
» [열린 시선/김슬옹]훈민정음 반포 570돌, 해례본을 읽자 2016.04.05 3805
72 4월 글쓰기 키움 강좌 진행 안내 2016.04.15 3883
71 9월 키움 강좌 진행 안내 2016.09.16 38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