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4 년새 2배 이상 증가

한류 등 영향력 확대 ‘한국어 배우기’열풍


미국을 포함한 해외 지역에서 한국어를 정식과목으로 채택해 가르치는 초·중·고등학교가 늘어나고 있다.

한국의 국제적인 영향력이 확대되고 K-팝 등 한류 열풍이 이어지면서 한국어를 배우려는 학생들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해외 한국어 교육에 대한 한국 정부의 예산지원 확대 등 지속적인 노력이 뒤따를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한국 교육부의 자료에 따르면 한국어를 정규과목으로 채택한 학교는 지난 2010년에 21개국 540개였던 것이 지난해에는 26개국 1,111개 학교로 늘어났다. 학교 수를 기준으로 하면 4년 새 2배 이상이 된 것이다.

같은 기간에 한국어를 배우는 학생들은 5만7,400여 명에서 9만3,100여 명으로 62%가 증가했다.

뉴저지주에 소재한 노던밸리 데마레스트 고등학교는 이번 학기부터 한국어를 외국어 과목으로 추가했다. 이에 따라 이 학교 9학년 신입생들은 지난주 개학에 맞춰 한국어를 외국어 과목으로 골라 배우고 있다. 지난 학년까지 이 학교 학생들은 스페인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라틴어 등 5개 언어만 선택할 수 있었다.

같은 지역에 있는 노던밸리 올드타판 고등학교도 이번 학기부터 한국어를 정식 과목에 추가했다.

뉴욕주 및 뉴저지주 18개 학교 네트웍인 데모크래시 프렙 공립학교도 한국어 필수 학교로 2개 학교를 추가 지정했다.

뉴욕 할렘의 신생학교인 데모크래시 프렙 인듀어런스 고등학교와 뉴욕 브롱스 소재 브롱스 프렙 학교에 다니는 학생은 이에 따라 이번 학기부터 의무적으로 한국어를 배워야 한다.

특히 브롱스 프렙 학교는 지난해까지 필수과목이었던 스페인어를 포기하고 대신 한국어를 채택했다. 이에 따라 데모크래시 프렙 공립학교 네트웍에 속한 학교 중 한국어가 필수과목이 된 학교는 5개로 늘어났다.

데모크래시 프렙 공립학교의 한국어 담당 디렉터인 이정진씨는 "한국어가 필수로 지정되면 전 학생이 다른 언어를 배울 수 없다"며 "한국어를 수강한 뒤에는 시험도 통과해야 졸업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미 한국어가 정규 과목인 학교에서는 한국어반이 늘어나는 추세이다. 2010년에 한국어를 정규과목으로 채택했던 뉴저지주의 팰리세이즈팍 고등학교는 이번 학기에는 한국어반이 9개로 늘어났다. 5년 전에 2개였던 것과 비교하면 4.5배나 많아졌다. 한국어를 수강하는 학생 수도 50여 명에서 200여 명으로 증가했다.

한국계 학생들도 이전과는 달리 한국어 배우기를 기피하지 않고 있다. 팰리세이즈팍 고등학교의 황정숙 교사는 "이전에는 한국계 학생이 한국어를 배우는 것을 창피하게 생각했지만 지금은 그렇지 않다"며 "우리 학교에서 학업성적 10위 이내에 있는 한인 학생들은 모두 한국어를 선택했을 정도"라고 전했다.



미주한국일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25 초등교과서 한자교육 결론 내년 말로 미뤄…병기 대신 각주 형식될 듯 2015.10.01 5575
124 나르샤 뜻은? ‘날아 오르다’라는 의미 가진 순수한 우리말 2015.10.01 5666
123 佛, 수능시험에서 한국어 필수선택 과목으로 지정 2015.10.01 5228
122 전국 청소년들 세종서 ‘한글로 한판 겨루자’ 2015.09.30 5147
121 비문 탈출법 2015.09.30 5426
120 한글은 왜 왼쪽부터 쓸까? file 2015.09.29 6434
119 [우리말 바루기] ‘추석’과 ‘한가위’ 2015.09.28 5240
118 너나들이 뜻, 허물없이 지낸다는 뜻이지만 '예의 무시한다'는 의미? 2015.09.25 7331
117 서경덕 교수 “中 최대포털 바이두도 ‘일본해’로 표기” 2015.09.25 5253
116 세종축제 '세종대왕' '한글' 뜬다 2015.09.25 5043
115 법무부, 14일 '알기 쉬운 민법' 개정 공청회 개최 2015.09.22 5428
114 [지폐인물열전] 세종대왕···문자의 신기원 열다 2015.09.22 5450
113 [2015국감] "한글 도메인 등록률, 2012년 대비 절반 수준" 2015.09.21 5194
112 ‘나 꿍꼬또’ 우리말 파괴 앞장 공익 현수막 빈축 2015.09.21 6159
111 "언어는 매력 코리아 알리는 고속도로" 한국 문화상품 1위 한글 보급 힘써야 2015.09.21 5499
110 다사스럽다(O)/다사하다(X) 날씨가 갬(O)/개임(X) 2015.09.21 5213
109 [일사일언] '심쿵' '극혐'을 아시나요 2015.09.18 5712
108 용인시의회, “議”자를 “의회”로 변경한다 2015.09.18 5099
107 [우리말 톺아보기] ‘며칠’과 ‘몇 일’ 2015.09.17 5345
106 정준하-정형돈, 일본어 잔재 청산 동영상 참여...'웃음+교훈' 2015.09.17 5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