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국어 잘못된 표현 [사진 중앙 포토]



국어 잘못된 표현 "저희나라가 아니라 우리나라!"

우리나라 국어를 일상생활 속에서 잘못 사용한 예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TV에서는 유명 연예인이 사회를 보면서 ‘저희나라’라는 말을 쓰곤 한다. 잘못된 표현이다. 나라나 민족은 낮춤의 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아무리 어른 앞이더라도 ‘우리나라’라고 표현해아 맞다.



더 심한 것은 ‘커피’나 ‘의류’를 높이는 과잉 높임말이다. 백화점에 가면 '사이즈가 없으십니다' '커피 나오셨습니다' '그 상품은 품절이십니다' 등의 표현을 심심찮게 들을 수 있다. 이는 사물을 존대하는 잘못된 표현이다.



가장 잘못 쓰는 높임말은 이른바 ‘압존법’이다. 말을 듣는 상대가 주체보다 윗사람이라면 높임말을 써서는 안된다. 예를 들어 할아버지가 "엄마 집에 있니?" 하고 물었을 때 "네, 집에 계세요"라고 대답하면 안 되는 것이다. 엄마가 나보다는 윗사람이지만, 할아버지보다 아랫사람이기 때문에 "네, 집에 있어요"라고 해야 올바른 표현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74 명령·지시하는 안내판…꼭 그래야만 하오? 2015.12.31 5261
273 [우리말 바루기] 2016년 달라지는 표준어 2015.12.30 5963
272 윤서체, 무단사용 논란… 전국 1만2000개 초중고 소송 위기 2015.12.30 5336
271 '금수저' 남자가 '취향저격'… '지여인'은 '전화기'가 부럽다 2015.12.30 5747
270 방송광고 외국어 사용, 광고시간의 절반으로 제한 2015.12.28 5363
269 새해 인사로 "건강한 한 해 되세요"는 틀린 표현 2015.12.28 5240
268 장미란 “자신에게 관대하지 말라”...대통합위가 뽑은 '최고의 말' 2015.12.24 5605
267 "광대보다 달빛을"…88고속도로 새 이름 논란 확산 2015.12.23 5434
266 [김동길 칼럼] 아, 외솔 최현배! 2015.12.22 5735
265 국립한글박물관, 연말 맞아 다채로운 문화 행사 진행 2015.12.22 5502
264 [우리말 바루기] 다른 동사에도 기회를 주세요 2015.12.22 5250
263 2015년 ‘올해의 사자성어’ 昏庸無道(혼용무도) 2015.12.21 5563
262 '승정원일기' DB 구축 작업 15년 만에 마쳐 2015.12.18 5565
261 "사랑ㆍ배려ㆍ존중의 언어 사용하겠습니다" 2015.12.18 5621
260 <살려 쓸 우리말> ‘예쁘다’와 ‘이쁘다’는 어떤 차이? 2015.12.18 6008
259 국립국어원, ‘잎새’, ‘푸르르다’, ‘이쁘다’ 등 표준어로 인정 2015.12.14 5430
258 2015 연말, 도심을 수놓는 미디어 파사드는 ‘외벽 영상’으로! 2015.12.14 5589
257 피납(X)/피랍(O) 어렴풋이(O)/어렴푸시(X)어렴풋히(X) 2015.12.14 5471
256 대부분의 사람이 잘못 쓰는 말 '알맞은' '걸맞은’ 2015.12.14 5606
255 국가지명위원회, 세종시 교차로 등 31곳 지명 확정 2015.12.11 5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