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원문]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6/07/0200000000AKR20180607140400004.HTML?input=sns


'요하지 아니한다→필요 없다', '자(子)→자녀'…1천106개 조문 손질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국민의 재산·가족 등 일상생활에 광범위하게 적용되는 기본법인 '민법'을 한글화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민법 제정 60년 만이다.

법무부는 8일 오후 3시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 별관 5층 멜론홀에서 '알기 쉬운 민법' 개정 공청회를 연다고 7일 밝혔다. 법무부는 공청회를 거쳐 8월께 민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개정안은 민법 전체를 원칙적으로 한글로 표기하고, 어려운 한자어·법률용어를 쉬운 말로 바꾸는 게 골자다. 한글화가 올해 현실화하면 1958년 제정 이후 60년 만에 민법이 알기 쉽게 고쳐지는 셈이다.

개정안은 어법에 맞지 않는 문장 표현도 수정해 일반인이 민법을 읽고 어렵지 않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민법 제117조의 '요(要)하지 아니한다'는 표현은 '필요가 없다'로 바꾸고, 제286조의 '지료(地料)'와 같은 법률용어는 '토지사용의 대가' 등으로 풀어주는 식이다. 제781조 등의 '자(子)'는 성차별적 요소를 고려해 '자녀'로 교체하고 제574조의 '부족(不足)되는'이라는 어색한 표현도 '부족한'으로 바로 잡는다.

이 같은 내용의 민법 개정안은 2015년 19대 국회에서도 제출됐으나 국회 임기만료로 폐기됐다.

이에 법무부는 2017년 1월∼12월 '알기 쉬운 민법개정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해 54개 조문을 추가 개정하는 등 총 1천118개 조문 중 1천106개를 손본 새 개정안을 마련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48 [맞춤법의 재발견] 조문객들과 환담을 나눴다? new 2018.12.17 2
1147 남북 공동 ‘겨레말큰사전’ 사업 완료 길 열렸다 new 2018.12.17 3
1146 [안도의 알쏭달쏭 우리말 어원] 구두쇠 new 2018.12.17 2
1145 [속담말ㅆ·미]춥기는 삼청 냉돌이라 new 2018.12.17 1
1144 [말글살이] 겨레말큰사전 new 2018.12.17 1
1143 ‘꺼림직하다’·‘치켜올리다’…이제는 표준어 2018.12.10 51
1142 국립국어원장 "내년까지 누적 말뭉치 10억 어절 구축" 2018.12.10 49
1141 국립국어원, 남북 전문용어 통합 작업 진행 중 2018.12.10 50
1140 국어의 혼란스런 민낯,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글자체 2018.12.05 132
1139 에딘버러 한글학교 2018.12.05 152
1138 이은재 뿜빠이, 야지·겐세이 이어 또 '일본어 논란' 2018.12.05 116
1137 현존 최고 금속활자본 '직지' 6개 언어로 세계에 알린다 2018.12.05 122
1136 말 서툰 고려인 4세 한국어교육 늘린다 2018.12.05 95
1135 꼴짱물·개굴태기…'1천년 이어온 언어' 전북 방언사전 편찬 2018.12.05 93
1134 부산시민단체, 위기를 맞은 일본의 조선학교 지원한다 2018.12.05 93
1133 "재활용쓰레기’는 틀린 말, 사용금지시켜라”, 법원 “일리는 있다” 2018.11.20 180
1132 국립한글박물관, 훈민정음 종합 연구서적 발간 2018.11.20 174
1131 "한글, 조선의 과학적 혁신을 가져온 사유의 결과물" 2018.11.20 171
1130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 "1천억 이야기로 초점 흐려져" [1] 2018.11.20 175
1129 아일랜드 4개 고교서 한국어 선택과목 포함 2018.11.20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