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원문] http://www.iusm.co.kr/news/articleView.html?idxno=795018


한국서체연구회 ‘한글서체별 큰작품전’
14~19일 예술의전당 서울서예박물관 


한글창제 600년을 앞두고 한글서체의 정립과 한글의 세계화를 위한 특별기획전이 마련된다. 

(사)한국서체연구회(이사장 허경무 서예가)는 한글학회(회장 권재일 서울대 교수)와 함께 ‘한글 서체별 큰 작품전-예술의 전당 펼침 한마당’을 오는 14일부터 19일까지 예술의전당 서울서예박물관 현대전시실 1·2·3에서 펼친다. 

부산에 본부를 둔 한국서체연구회는 지난 2003년에 창립, 100여 회원들이 여러 서체의 한글서예작품 등을 전시하며 한글서체정립운동을 펼쳐왔다. 

이에 이번 전시 ‘한글 서체별 큰 작품전’은 지역을 넘어서 전국과 세계를 향한 한글서체 정립 위한 순수한 목적의 기획전이다. 전시에는 허경무 이사장과 신미경 회원이 참여한다. 

허 이사장은 학위논문을 통해 직접 명명한 한글 서체 7가지(해례본체, 언해본체 정자, 언해본체 흘림, 언해본체 진흘림, 궁체 정자, 궁체 흘림, 궁체 진흘림), 한글 서체별 서예작품 8종(7서체 7종, 국한 서체 혼합 1종)의 대작들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신미경 회원의 다양한 한글서예 작품 90여장도 내걸린다. 서로 이질적인 서체를 한 화면에 나타내는 서체 복합구성의 작품으로 한글서예 표출미의 다양한 진면목을 유감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아울러 한자 서예를 천착해왔던 남성 작가들과 궁체의 여성 작가들의 서체적 다양성과 특성을 감상해볼 수 있다.   

개막식은 전시 첫날 오후 2시에 열린다. 문의 한국서체연구회(www.seoche.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973 영어강의와 청개구리 교수 [1] 2014.10.17 28449
972 중고생 10명 중 6명, 외국어·외래어 잦은 사용 이유는 '습관성' 2014.10.09 19002
971 美-스웨덴 ‘쉬운 법률’ 법으로 규정 2014.07.17 17621
970 급여→ 건강보험 적용, 경구제→ 먹는약 2014.07.17 16816
969 천명 → 쌕쌕거림, 연하장애 → 삼킴장애… “아니까 덜 아파” 2014.07.17 16782
968 ‘배물 - 말잃기증’ 쓰다 ‘복수 - 실어증’으로 돌아간 北의학계 2014.07.17 16678
967 "That, This만 하다 끝나" 영어도 수업도 다 놓친다 2014.10.01 16555
966 한국 고전문학을 영어로? ‘무늬만 영강’ 판치는 대학가 2014.10.01 16396
965 [말이 세상을 바꿉니다]<4>알 권리 막는 공공언어 2014.08.23 16122
964 심장정지를 ‘카디악 어레스트’라고 해야 권위있어 보이나 2014.07.17 16011
963 [한글날] “하나하나의 VOS도 소중”(?) 정부기관조차 외국어 남용 등 국어기본법 위반 여전 2014.10.09 15797
962 문장 부호 규정이 바뀌었습니다! file 2014.10.29 15773
961 국민 2명 중 1명 국어능력 기초 이하 2014.07.17 15597
960 9월 5일, 언어문화개선 청소년 공감 콘서트 개최 file 2015.09.04 15571
959 [외국어 남용 멍드는 한글①]공공기관 홈페이지 외국어 사용 '심각' 2014.10.09 15559
958 [외국어 남용 멍드는 한글②]국내 도심 간판 '셋 중 하나는 외국문자' 2014.10.09 15550
957 [외국어 남용 멍드는 한글④]정부기관 공문서조차 한글 제대로 못 써 2014.10.09 15135
956 ‘중앙일보 대학평가’ 거부하는 학생들 2014.09.28 15120
955 공공기관 홈페이지 외국어 사용 '심각' 2014.10.09 14920
954 정부 '한글 학대' 이대로 좋은가? 2014.10.09 14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