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게시판

[원문]  https://www.yna.co.kr/view/AKR20190106030800001


산업 용어·기술 통일 먼저 추진…남북 공동회의 추진도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한반도 통일시대에 대비해 정부와 산업계, 학계와 함께 남북 표준화 작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70년 넘은 분단의 세월만큼이나 남북 간 언어와 단위, 규격, 산업 기술·용어, 통신·신호 체계 등이 상이한 만큼 통일에 앞서 전반적인 표준화 작업이 필요하다는 인식에 따른 것이다.

민주당에 따르면 설훈·우상호 의원이 공동대표인 국회의원 연구단체 '한반도경제문화포럼'과 송영길 의원 등은 남북 표준화 준비 작업을 추진한다.

밝은 표정의 우상호 원내대표
밝은 표정의 우상호 원내대표(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와 설훈 의원이 22일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열린 한반도 경제ㆍ문화포럼 창립총회에서 밝게웃고 있다. 2016.7.22 mtkht@yna.co.kr

설 의원은 6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남북이 시간은 통일했지만, 현재 거의 모든 분야에서 표준화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대북제재와 상관없고, 통일 후 수조원 이상의 사회적 비용을 아낄 수 있는 만큼 표준화 논의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독일이 통일 후 표준화 작업에 180조원가량을 소모했다는 연구결과가 있는 만큼 정부, 산업계와 함께 전반적인 남북 표준화 작업을 시작하겠다는 것이다.

첫 행보로 오는 29일 국회의원, 정부 부처 관계자, 산업계와 학계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토론회를 열어 남북 표준화가 필요한 분야와 내용 등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올해 상반기 중 평양을 방문하거나, 서울 또는 중국을 비롯한 제3국에서 남북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표준화 작업 준비 회의를 여는 방안을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표준화가 필요한 범위가 방대한 만큼 표준화 작업에는 한국표준협회 등 학계뿐 아니라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환경부, 통일부, 산림청 등 여러 부처가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북미 간 비핵화 협상이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남북 경제협력이 속도를 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여러 분야 가운데 '산업 표준화'를 선결 과제로 내세울 방침이다.

당 관계자는 "작년 남북 표준 시간이 통일된 만큼 앞으로 전력·전압 시스템, 규격과 단위 등을 포함해 산업 관련 용어·기술 표준화를 한 뒤 언어 등 사회 분야 전반으로 표준화 범위를 넓힌다는 구상"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북한은 현재 시간보다 30분 늦은 '평양시간'을 써오다 지난해 4·27 남북정상회담 직후 "시간부터 먼저 통일하자"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제안에 지난 5월 5일 표준시를 서울시간과 동일하게 변경했다.

ses@yna.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48 ‘해돌이’의 뜻이?…아하, 그렇구나 2019.01.14 586
» 민주, 통일시대 대비한 '남북 표준화' 논의 시작한다 2019.01.14 545
1146 “100살에도 책 쓸 겁니다”…91살에 한글 연구서 펴낸 ‘우리말 연구 대가’ 2019.01.14 544
1145 '선생님' 대신 '쌤'... 호칭변경 TF에 현직 '쌤'은 0 2019.01.14 548
1144 [말빛 발견] 맞춤법 2019.01.10 541
1143 [말글살이] 표준말의 기강 2019.01.10 514
1142 자유로운 말 2019.01.10 517
1141 또 하나의 독립운동! 조선어학회, 말을 모으다 2019.01.10 537
1140 [맞춤법의 재발견] ‘주책’이 없으면 ‘주책이다’ 2019.01.08 534
1139 [묻고 답하다] 한용운 실장 "남북 공동편찬 겨레말큰사전 5년 뒤 발간" 2019.01.08 536
1138 언어들의 엇갈린 운명 2019.01.08 512
1137 “남북 언어 이질화가 아니라 다양성으로 봐야” 2019.01.08 463
1136 방심위, "'핵인싸' ‘만렙' 등 신조어 자막 사용 안돼" 2019.01.08 479
1135 [우리말 톺아보기] 낯선 형태의 말 2019.01.03 470
1134 [말빛 발견] 공공언어 2019.01.03 562
1133 [한겨레말글연구소 연구발표회] “남북, 마음 가까워지면 언어도 가까워져야” 2019.01.03 468
1132 국민 10명중 6명 “혐오에서 안전하지 못해”…“근데, 난 혐오표현 안써요” 2019.01.03 483
1131 국립국어원, ‘한글맞춤법’, ‘표준어 규정’ 해설서 개정판 발간 2019.01.03 479
1130 [맞춤법의 재발견] 조문객들과 환담을 나눴다? 2018.12.17 639
1129 남북 공동 ‘겨레말큰사전’ 사업 완료 길 열렸다 2018.12.17 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