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게시판

[원문]  http://news.donga.com/3/all/20181212/93250478/1


어휘를 제대로 사용한다는 것은 상황을 제대로 읽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여기서 상황은 글을 쓰는 맥락을 말한다. 글을 잘 쓴다는 것은 맥락을 제대로 파악해서 대응한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 그는 조문객들과 환담을 나누었다.(?)

위 문장은 문법적으로 보면 문제가 없다. 필요한 요소를 모두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좋은 문장은 아니다. ‘환담’이라는 어휘 때문이다. ‘환담’을 구성하는 한자를 통해 이 어휘의 의미를 익혀 보자.



‘환담’의 뜻은 ‘기쁘고 즐거운 이야기’다. 조문객들과 이런 기쁘고 즐거운 이야기를 나눈다는 것이 맥락상 어색한 것이다. 물론 여기에 문제를 제기할 사람이 있을 수 있다. 장례식장이라고 어두운 이야기만 있는 것은 아니니까, 가끔 웃음을 볼 수 있는 장례식장이 더 좋아 보일 때도 있다고 반론할 수도 있다. 물론이다. 문제는 ‘환담’ 자체가 갖는 기쁨이 장례식장에서 허용되는 어휘가 아닐 수 있다는 점이다. 위 표에서 ‘환(歡)’으로 시작하는 단어들을 보자. 한자어의 느낌을 정확히 이해하려면 관련된 다른 단어들을 떠올려 보는 것이 좋다. 어휘를 풍부하게 하는 데 도움이 된다. 장례식장에서 즐거운 이야기를 할 수 있다 하더라도 이것이 ‘환호’나 ‘환희’와 같은 종류의 것은 아니다. 쓸쓸한 웃음이거나 지난날을 기억하는 추억의 웃음이거나 장례식장에서나 만나게 되는 사람들끼리의 반가움을 반영한 웃음일 뿐이다.


● 그는 굳은 표정으로 조문객들과 환담을 나누었다.(×)


더구나 위의 문장처럼 ‘굳은 표정’과는 전혀 어울릴 수 없는 말이다. 누군가는 또 이런 문제를 제기할 수도 있다. ‘환’에 ‘기쁠 환(歡)’만 있는 것은 아니다, ‘슬플 환(患)’도 있다고. 이런 질문을 할 수 있는 사람은 칭찬받아야 한다. 어휘는 관계를 전제로 한다. 하나의 어휘를 고려할 때 연관된 많은 단어가 떠오르는 것은 아주 바람직한 일이다. ‘슬플 환’에 대한 질문은 ‘동음이의어’를 활용해 맥락에 맞는 단어를 고려한 것이다.

‘슬플 환(患)’도 흔히 쓰이는 한자다. ‘환자, 우환, 환란’에 쓰인 한자다. ‘환담’이 슬픈 이야기로 해석된다면 위의 문장은 자연스러운 것이겠다. 그러나 이 한자를 사용한 ‘환담’이라는 말은 사용되지 않는다. 오히려 ‘환담(幻談)’이라는 동음이의어가 있을 뿐이다. 이 ‘환’은 ‘환각(幻覺), 환상(幻想)’이라는 단어 속 한자다. 게다가 흔히 쓰이는 단어들도 아니다. 오히려 ‘괴담(怪談)’이라는 말이 더 많이 쓰인다. 이런 맥락을 이해한다면 장례식장에서의 ‘환담’은 삼가는 것이 좋다. 가끔 즐거운 이야기를 하는 것을 표현하는 것이라면 아래와 같이 구체화하는 것이 더 낫다.  


● 그는 조문객들과 고인과 함께했던 즐거운 시절을 이야기했다.
 
김남미 홍익대 국어교육과 교수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맞춤법의 재발견] 조문객들과 환담을 나눴다? 2018.12.17 1397
1129 남북 공동 ‘겨레말큰사전’ 사업 완료 길 열렸다 2018.12.17 1258
1128 [안도의 알쏭달쏭 우리말 어원] 구두쇠 2018.12.17 1396
1127 [속담말ㅆ·미]춥기는 삼청 냉돌이라 2018.12.17 1361
1126 [말글살이] 겨레말큰사전 2018.12.17 1259
1125 ‘꺼림직하다’·‘치켜올리다’…이제는 표준어 2018.12.10 1317
1124 국립국어원장 "내년까지 누적 말뭉치 10억 어절 구축" 2018.12.10 1265
1123 국립국어원, 남북 전문용어 통합 작업 진행 중 2018.12.10 1346
1122 국어의 혼란스런 민낯,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글자체 2018.12.05 1400
1121 에딘버러 한글학교 2018.12.05 1426
1120 이은재 뿜빠이, 야지·겐세이 이어 또 '일본어 논란' 2018.12.05 1369
1119 현존 최고 금속활자본 '직지' 6개 언어로 세계에 알린다 2018.12.05 1328
1118 말 서툰 고려인 4세 한국어교육 늘린다 2018.12.05 1284
1117 꼴짱물·개굴태기…'1천년 이어온 언어' 전북 방언사전 편찬 2018.12.05 1190
1116 부산시민단체, 위기를 맞은 일본의 조선학교 지원한다 2018.12.05 1176
1115 "재활용쓰레기’는 틀린 말, 사용금지시켜라”, 법원 “일리는 있다” 2018.11.20 1344
1114 국립한글박물관, 훈민정음 종합 연구서적 발간 2018.11.20 1401
1113 "한글, 조선의 과학적 혁신을 가져온 사유의 결과물" 2018.11.20 1340
1112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 "1천억 이야기로 초점 흐려져" [1] 2018.11.20 1335
1111 아일랜드 4개 고교서 한국어 선택과목 포함 2018.11.20 1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