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게시판

[원문]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7/04/0200000000AKR20180704063600371.HTML?input=sns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는 식품업체들이 내놓는 상품 중에 '김치전'을 영문으로 'Kimchi Pancake'(김치 팬케이크)로 표기한 것에 문제를 제기하면서 앞으로 우리말 발음 그대로 'Jeon'(전)을 사용하자는 '한식 명칭 바로 알리기'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반크가 최근 국내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김치전' 제품의 영문표기를 조사한 결과 오뚜기, 사조 등 대부분 식품업체는 영문 명칭을 'Jeon'이 아닌 'Pancake'으로 표기하고 있다.

박기태 반크 단장은 "세계인에게 팬케이크가 친숙하다는 이유만으로 한국 음식의 영문 명칭을 쓰지 않는 것은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한식의 세계화를 향한 다양한 노력이 진행되는 상황에서 굳이 한국에서 생산·판매되는 상품마저 외국 음식의 명칭을 붙일 필요가 있느냐"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농림축산식품부가 지난 2009년 마련한 외국어 표기안을 제안했다.

당시 문화부, 외교부, 한국관광공사, 국제교류재단 등 관련기관이 함께 추진하고 국립국어원의 로마자 표기 자문과 음식·조리·외국어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가위원회의 검토 작업을 거쳐 완성한 표기안에 따르면 김치전은 'Kimchijeon', 김밥은 'gimbap', 김치볶음밥은 'kimchi-bokkeumbap'이다.

반크는 "일본이 '스시', '라멘' 등을 고유 명칭으로 홍보하지 않았다면 세계인들은 일본 문화를 제대로 알 수 없었을 것"이라며 "우리도 '전'이 가진 한식 문화를 '팬케이크'으로 설명하는 데는 한계가 있으므로 지금부터라도 'Jeon'을 한국 문화와 연결해 자연스럽게 알리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반크는 상품명 영문표기를 'kimchiJeon'으로 하되 영어로 '팬케이크와 유사하다'는 내용을 설명에 넣는 방식을 채택해 달라고 식품업체에 건의할 계획이다.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김치전 관현 상품.[반크 제공]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김치전 관현 상품.[반크 제공]

ghwang@yna.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Kimchi Pancake 대신 Kimchijeon으로" 반크, 한식명칭 캠페인 2018.07.13 1291
1006 [씨줄날줄] ‘빼박캔트’ FFVD 2018.07.13 1402
1005 미 세종학당 수강생의 K팝 실력 "방탄소년단 붐 덕분" 2018.07.13 1411
1004 "실링액·가내시…대체 뭔 말이야"…행정용어, 아직도 어렵다 2018.07.09 1717
1003 性차별 언어 2018.07.09 1432
1002 “총각은 처녀작을 못 만드나요?”···단어 하나가 생각 바꾼다 2018.07.09 1471
1001 ‘양심적 병역거부자’ 용어 부적절 논란…대체안 3가지 2018.07.09 1374
1000 교육부 '2022 대입 수능 국어문법 배제' 시도 논란 2018.07.09 1351
999 비난과 비판 2018.07.06 1387
998 [서완식의 우리말 새기기] 바람을 내려고 부치는 물건 ‘부채’ 2018.07.06 1518
997 평생 우리말 연구학자 떠나다 2018.07.06 1380
996 한국만화영상진흥원, 24일 세종학당재단과 업무협약 2018.07.06 1415
995 “통역없던 남북정상들의 모습에 감명… 우리말 지킨 외솔 선생 재조명” 2018.07.03 1400
994 계리, 갑상선... 역사에서 사라지는 법령 속 일본식 용어들 2018.07.03 1604
993 서울시, '바른 공공언어 사용 확산' 전국 광역단체 1위 2018.07.03 1385
992 인천 송도 ‘국립세계문자박물관’ 랜드마크 될 듯 2018.07.03 1469
991 교실 속 오가는 성차별·혐오 표현… “아이들, 유행어처럼 사용해” 2018.07.03 1408
990 [우리말 바루기] 월드컵 점쟁이 테이퍼 2018.06.29 1340
989 [우리말 톺아보기] 북한의 로마자 표기법 2018.06.29 1383
988 한글의 어감 살린 상표의 재발견 2018.06.29 13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