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원문]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3969460


‘부채’. 손에 잡고 흔들어 바람을 내는 물건이지요. 대나무 오리(가늘고 긴 조각)에 종이나 헝겊을 발라 손잡이를 붙여 만듭니다. 부채는 부치다의 옛말인 ‘부+ㅊ다’에 명사형을 만드는 애(에, 덮개 집게 등)가 붙어 연음된 것입니다.

扇(선). 부채입니다. 扇風機(선풍기)에 들어 있지요. 羽(깃 우)가 쓰인 것으로 미뤄 1900여년 전 후한의 환관 채륜이 종이를 발명하기 전에는 깃털 같은 걸로 부채를 만들었음을 알게 됩니다. 煽(선)도 扇과 같은 뜻인데 불(火)이 잘 타도록 부채질한다는(부추긴다는) 글자입니다. 부추겨 일어나게 하는 煽動(선동), 정욕을 부채질해 일으키는 煽情的(선정적) 등에 쓰이지요.

“여보, 감정을 쉬이 드러내면 안 돼요. 대화하거나 의견을 밝힐 때 이 부채로 얼굴을 살짝 가리세요.” 중국 삼국시대 유비의 책사였고 촉한의 승상을 지낸 공명 제갈량. 비단 두건에 학의 깃털로 만든 하얀 부채 학우선(鶴羽扇)을 든 모습이 떠오르지요. 감정변화가 심한 것을 보고 그의 아내가 건넨 부채라는 얘기도 전하는데, 천하의 공명도 뜻밖에 감정조절이 잘 안 됐었나 봅니다. 

夏爐冬扇(하로동선). ‘여름철의 화로와 겨울철의 부채’라는 뜻이지요. 시의에 맞지 않아 아무 쓸데없는 것을 이르는 말입니다. 불청객 더위가 왔습니다. 느긋한 마음으로 손에 부채 하나 어떤가요. 

어문팀장
[출처] - 국민일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19 ‘양심적 병역거부자’ 용어 부적절 논란…대체안 3가지 2018.07.09 400
1018 교육부 '2022 대입 수능 국어문법 배제' 시도 논란 2018.07.09 432
1017 비난과 비판 2018.07.06 440
» [서완식의 우리말 새기기] 바람을 내려고 부치는 물건 ‘부채’ 2018.07.06 442
1015 평생 우리말 연구학자 떠나다 2018.07.06 426
1014 한국만화영상진흥원, 24일 세종학당재단과 업무협약 2018.07.06 426
1013 “통역없던 남북정상들의 모습에 감명… 우리말 지킨 외솔 선생 재조명” 2018.07.03 450
1012 계리, 갑상선... 역사에서 사라지는 법령 속 일본식 용어들 2018.07.03 490
1011 서울시, '바른 공공언어 사용 확산' 전국 광역단체 1위 2018.07.03 456
1010 인천 송도 ‘국립세계문자박물관’ 랜드마크 될 듯 2018.07.03 480
1009 교실 속 오가는 성차별·혐오 표현… “아이들, 유행어처럼 사용해” 2018.07.03 444
1008 [우리말 바루기] 월드컵 점쟁이 테이퍼 2018.06.29 479
1007 [우리말 톺아보기] 북한의 로마자 표기법 2018.06.29 448
1006 한글의 어감 살린 상표의 재발견 2018.06.29 419
1005 탈북민 "외래어와 전문 의학용어로 의사가 말한 70% 이해 못해" 2018.06.29 425
1004 “한국어, 남북한 언어 통일 땐 더 멋진 언어될 것” 2018.06.25 485
1003 아직 죽지 못한 사람 뜻하는 '미망인' 쓰지 말자 2018.06.25 479
1002 전국 국어책임관・국어문화원 공동연수회 개최 2018.06.25 486
1001 일상속 성차별 표현 개선방안 논의…오늘 집담회 2018.06.25 485
1000 학교에 한글박물관이 온다?..'찾아가는 국립한글박물관' 최초 시행 2018.06.25 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