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원문] http://news.joins.com/article/22682698


우리말이 참 어렵다. 며칠 전 남북관계 관련 기사에 ‘대갚음’이란 표현이 나왔다. 어, 잘못 썼네 하는 심정으로 표준국어대사전을 검색했다. 평소 알고 있는 대로 ‘되갚다’를 입력했더니 검색 결과가 없었다. 엥, 그럼 ‘갚’자가 이게 아닌가. 이번에는 ‘되값다’를 입력해 보았다. 또 대답이 없다. 그럼 혹 ‘대갚다’가 맞나 싶어 쳐 보았더니 역시나 사전은 말이 없다. 이럴 수가. 소위 ‘멘붕’에 빠졌다. 한참 인터넷을 뒤진 뒤에야 이 모든 게 아니고 ‘대갚음하다’가 표준어란 사실을 알아냈다. 


국립국어원은 2007년 홈페이지 ‘가나다’ 코너에 ‘되갚다’는 ‘도로’를 뜻하는 접두사 ‘되’와 ‘갚다’가 결합한 형태로, 사전에 모두 등재하기 어렵기 때문에 표제어로 올라 있지 않다는 모호한 답변을 내놓았다. 그러곤 2008년 다른 분의 질문에는 ‘되갚다’와 ‘대갚다’는 표준어가 아니라고 분명하게 답했다. 지금까지도 ‘되갚다’나 ‘대갚다’가 표제어로 올라 있지 않으므로 표준어가 아니란 판단이 유효한 것으로 봐야 한다. 

“트럼프 대통령의 취소 서한은 이들의 담화를 대갚음한 것이다”처럼 쓰인다. “은혜를 되갚았다”나 “은혜를 대갚았다”가 아니라 “은혜를 대갚음했다”고 해야 한다. 그러나 ‘되갚았다’가 맞는 말이라 생각하는 사람이 80%에 이른다는 조사 결과가 있듯이 일반인의 언어 생활과 규정의 차이가 큰 부분이다.  
  

배상복 기자 sbbae@joongang.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08 [우리말 바루기] 월드컵 점쟁이 테이퍼 2018.06.29 1250
1007 [우리말 톺아보기] 북한의 로마자 표기법 2018.06.29 1277
1006 한글의 어감 살린 상표의 재발견 2018.06.29 1253
1005 탈북민 "외래어와 전문 의학용어로 의사가 말한 70% 이해 못해" 2018.06.29 1292
1004 “한국어, 남북한 언어 통일 땐 더 멋진 언어될 것” 2018.06.25 1367
1003 아직 죽지 못한 사람 뜻하는 '미망인' 쓰지 말자 2018.06.25 1292
1002 전국 국어책임관・국어문화원 공동연수회 개최 2018.06.25 1310
1001 일상속 성차별 표현 개선방안 논의…오늘 집담회 2018.06.25 1321
1000 학교에 한글박물관이 온다?..'찾아가는 국립한글박물관' 최초 시행 2018.06.25 1289
999 세종 한글 창제의 민족사적 의의 2018.06.18 1449
998 양정철의 예언? '착한 말'로 바뀌는 공공·행정언어 2018.06.18 1339
997 이 땅 도처에 일본식 이름…식민지 교과서가 남긴 유산 2018.06.14 1449
996 한민족 5천년 역사상 제1대 사건 '세종대왕 한글 창제' 2018.06.14 1381
995 00녀·00충…"혐오표현, 격해지면 차별과 물리적 공격 낳아" 2018.06.14 1412
994 [우리말 톺아보기] 다양한 사전 검색 I 2018.06.14 1333
993 [열려라 우리말!] '이랑'과 '고랑'의 차이 2018.06.14 1531
» [우리말 바루기] 은혜를 되갚나? 대갚나? 2018.06.14 1354
991 [맞춤법의 재발견] ‘먹거리’를 표준어로 인정한 이유 2018.06.11 1402
990 국립세계문자박물관 내년 3월 인천 송도에 착공 2018.06.11 1492
989 민법 60년 만에 전면 한글화 추진…8일 법무부 공청회 2018.06.11 1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