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바른 말글] 넉넉치 않다?

2018.04.11 14:53

관리자 조회 수:65

[원문]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0403030004


‘넉넉하지 않다’의 줄임말은 ‘넉넉치 않다’일까 아니면 ‘넉넉지 않다’ 일까. ‘넉넉지 않다’가 맞다. ‘넉넉치 않다’는 틀린 표현이다. 어간의 끝음절 ‘하’의 앞이 안울림소리(무성음:ㄱ, ㄷ, ㅂ, ㅅ, ㅈ)면 말을 줄일 때 ‘하’가 모두 탈락하고 앞이 울림소리(유성음:ㄴ, ㄹ, ㅁ, ㅇ, 모음)면 ‘ㅏ’만 탈락하고 ‘ㅎ’은 남아 뒤가 거센소리가 된다.


‘녹록하지’→ ‘녹록지 (않다)’,

‘깨끗하지’→ ‘깨끗지 (못하다)’,

‘익숙하지’→ ‘익숙지 (않다)’,

‘못하지’→ ‘못지 (않다)’,

‘섭섭하지’→ ‘섭섭지 (않게)’,

‘생각하건대’→ ‘생각건대’,

‘생각하다’→ ‘생각다 (못해)’,

‘달성하고자’→ ‘달성코자’,

‘심심하지’→ ‘심심치 (않게)’,

‘청하건대’→ ‘청컨대’,

‘간편하게’→ ‘간편케’,

‘흔하지’→ ‘흔치 (않다)’,

‘개의하지’→ ‘개의치 (말고)’로 줄여야 맞다.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949 ‘국어기본법’ 외면한 부산시…신도시 명칭 논란 new 2018.04.25 5
948 국립국어원과 시민,공무원 대상 '수어교육' 확대한다 new 2018.04.25 4
947 [우리말 OX] 분리수거와 분류배출, 차이를 아시나요? 2018.04.23 16
946 '정상인->비장애인, 조선족->중국 동포' 서울시, 행정용어 13개 순화 2018.04.23 14
945 어색한 친인척 호칭-"제 남편도 아닌데... 시누이 남편을 '서방님' 불러야 하나요?'" 2018.04.16 34
944 한국어의 상처 2018.04.16 37
943 '각양각색'한글 서체 한 눈에 감상한다 2018.04.16 42
942 [말빛 발견] 봄봄 2018.04.13 41
941 [우리말 바루기] 햇병아리, 해쑥, 햅쌀 2018.04.13 36
940 [알쏭달쏭 우리말] 너브내 잣, 개바르다, 소소리바람 2018.04.13 35
» [바른 말글] 넉넉치 않다? 2018.04.11 65
938 이제는 바르게 쓰자!, '잘못 알고 쓰는 말' 2018.04.11 58
937 상대를 조금 낮추어 이르는 말 '이녁' 2018.04.11 42
936 [우리말 톺아보기] ‘졸다’, ‘줄다’, ‘쫄다’ 2018.04.09 66
935 서울도 지방? 표기법 허점 2018.04.09 53
934 "중단된 겨레말 큰사전·만월대발굴 재개 北에 제안"..南北문화교류 물꼬 2018.04.09 52
933 유저는 우리말로 '사용자'일까 '이용자일까? 2018.04.02 131
932 헌법 조문 80%가 오류?…심지어 '맞춤법'까지 2018.03.26 170
931 [우리말 톺아보기] ‘갖은’과 ‘가진’ 2018.03.26 229
930 디자이너 지방시 '타계'에 죽음 의미 단어 주목…사망·별세·작고 등 2018.03.21 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