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바쁘다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현대인. 늘 시간에 쫓기며 지내서일까?
 
“바쁘신 와중에도 학회에 참석해 자리를 빛내 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바쁘신 와중에도 이렇게 와 주셔서 고마워요”라는 말을 자주 접한다.
 
귀한 시간을 내준 데 대한 감사의 표현이지만 적절한 인사말은 아니다. 딴 겨를 없이 바쁜 상황과 ‘와중’이란 단어의 의미가 부합하지 않기 때문이다.
‘와중’은 소용돌이 와(渦)와 가운데 중(中)으로 이뤄진 한자어다. 소용돌이는 물이 빙빙 돌면서 흐르는 현상으로, 힘이나 감정 따위가 뒤엉켜 요란한 상태를 비유적으로 이르기도 한다. 이런 소용돌이 가운데가 ‘와중’이다. 그 속에 있는 것과 같이 일이나 사건이 시끄럽고 복잡하게 벌어지는 상황을 나타낼 때 사용한다. “그는 피란 와중에 헤어진 형을 찾고 있다”처럼 쓰인다.
 
‘와중’은 전란·태풍·지진과 같이 큰일이 일어나 정신을 못 차릴 정도로 상황이 복잡하게 꼬일 때 사용하는 게 자연스럽다. 일상생활에서의 바쁜 상황을 나타낼 때 “바쁘신 와중에도”와 같이 표현하는 건 지나치다. “바쁘신 중에도” “바쁘신 가운데도” “바쁘신데도 불구하고” 등으로 표현하면 된다.
 
더한 오용 사례도 있다. “기차를 타고 가던 와중에 네 생각이 났다” “모두 잠든 와중에 홀로 깨어 있었다” 등의 경우다. “기차를 타고 가던 중에” “모두 잠든 가운데”라고 하면 충분하다.
 
이은희 기자 eunhee@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우리말 바루기] ‘그 와중에’가 품은 뜻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9 오죽과 물론 2018.02.14 1728
898 이명박의 우리 말법과 나경원의 영어 말법 2018.02.14 1840
897 아리아리 2018.02.14 1708
896 부음보다 부고가 옳은 표현이죠 2018.02.12 1856
895 [우리말 톺아보기] 우리말은 어디까지? 2018.02.12 1654
894 그들만의 언어로 쓴 '헌법' file 2018.02.09 1856
893 비위가 상하다-기분 상할때 쓰는 올바른 표현 2018.02.09 1962
892 다시 바꾸는 광화문 현판 … 검은 바탕 금박 글씨 2018.02.07 1900
891 윤슬, 안다미로, 온새미로… 고운 우리말 알아보기 2018.02.07 1709
890 ‘스피드스케이팅’ 북에선 뭐라고 부를까? 남북 다른 동계올림픽 용어 2018.02.07 1588
889 시소는 영어고 고무는 불어였다 2018.01.30 1907
888 "호케이·쌍경기?"… 단일팀으로 본 알쏭달쏭 北용어 2018.01.30 1805
887 [우리말 바루기] ‘금세’ ‘요새’를 구분하는 법 2018.01.30 1732
886 [우리말 톺아보기] 언어 순화, 고유어의 함정 2018.01.29 1693
» [우리말 바루기] ‘그 와중에’가 품은 뜻 2018.01.25 2048
884 러브, 15, 30, 40, …듀스?’ 2018.01.25 2028
883 “국어는 우리의 정신문화…다음 세대에 잘 물려줘야” 2018.01.25 1938
882 중앙선관위 상징 ‘휘장’ 한자에서 한글로 바꿔 2018.01.22 1909
881 [서완식의 우리말 새기기] 쓸데없거나 덧붙었다는 ‘군’ 2018.01.22 2094
880 [우리말 바루기] ‘엄한’ 사람을 잡는다고요? 2018.01.22 19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