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우리말 톺아보기] 창피하다

2017.12.31 21:18

관리자 조회 수:87

고유어로 알고 있는 낱말 중엔 어원이 한자어인 경우가 꽤 있다. ‘창피하다’도 그 중 하나다.

‘고려대한국어대사전’에서는 ‘창피(猖披)’를 ‘체면이 깎이는 일이나 아니꼬운 일을 당함.’으로 풀이하면서 다음과 같은 설명을 덧붙였다.

“‘창피(猖披)’는 본래 ‘머리를 마구 헝클어트리고 옷매무새를 단정하지 못하게 흩트린 모습’을 가리키던 말로, 중국 전국 시대의 문필가 굴원(屈原)이 쓴 ‘이소경(離騷經)’에 나오는 ‘어찌 걸(桀)과 주(紂)는 머리를 헝클어트리고 옷매무새를 흩뜨린 채, 다만 궁색한 걸음으로 지름길을 찾았는가(何桀紂之猖披兮 夫唯捷徑以窘步)’라는 구절에서 온 말이다. 무소불위의 권력을 누리던 하나라의 걸왕과 은나라의 주왕이 나라가 망하는 순간에 품위와 체통을 잃고 당황하는 모습을 나타낸 말로...”

그런데 ‘창피하다’는 입말에서 흔히 ‘챙피하다’로 발음된다. ‘창피하다’를 ‘챙피하다’로 발음하는 것은 ‘아기’를 ‘애기’로 ‘가랑이’를 ‘가랭이’로 ‘먹이다’를 ‘멕이다’로 발음하는 것과 같은 ‘ㅣ 역행 동화’ 현상이다. 현행 규범에서는 ‘ㅣ 역행 동화’로 인한 발음을 표준 발음으로 인정하지 않지만, 이는 우리말에서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음운 현상이다.

다만 한자어나 외래어는 원형을 유지하려는 경향이 있어 이처럼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음운 현상도 비껴가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런 낱말도 우리말에 동화되면 사정이 달라진다. ‘창피하다’를 자연스럽게 ‘챙피하다’로도 발음하는 건 ‘창피’가 한자어라는 의식이 없어졌기 때문일 것이다. 이 단계가 되면 원어의 한자와 출처를 아는 것은 이 낱말의 뜻과 용법을 이해하는 데 별다른 도움을 주지 못한다. 한자어와 고유어의 경계는 이렇게 희미해져 간다.

최경봉 원광대 국어국문학과 교수

출처:한국일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75 “날씨 잔풍, 별로 훈훈, 대교향악…” 北대표단 ‘알쏭달쏭 표현’ new 2018.01.18 4
874 교육부, 초등교과서 한자 병기 정책 폐기 2018.01.15 20
873 [우리말 톺아보기] 햇빛, 햇볕, 햇살 2018.01.15 26
872 이한열, 박종철 이름 뒤에 '의사' 아닌 '열사' 붙는 이유는? 2018.01.15 25
871 데버러 스미스 “번역 따른 차이는 정상적인 것" 2018.01.15 21
870 [나의삶 나의길] 25년째 빨간펜 들고 '쫙쫙'…매일 '언어 수술'하는 구순의 국어학자 2018.01.10 28
869 [우리말 바루기] 직장인이 가장 헷갈리는 말 ‘왠지/웬지’ 2018.01.10 30
868 “헌법에서 맞춤법 등 오류 234건…오류 없는 조항 단 19%” 2018.01.10 29
867 [우리말 바루기] '이제서야' '그제서야'도 표준어 2018.01.07 51
866 우리글의 이치 2018.01.07 49
865 "문명 발상지 이집트에서 한글의 깊이를 느껴요" 2018.01.07 49
864 [우리말 톺아보기] 신어에 대한 오해와 진실 2018.01.03 81
863 120억건 빅데이터 분석해보니…'워라벨', '가심비' 검색어↑ 2018.01.03 73
862 [데이터 비키니]경상도 남성은 왜 표준어를 ‘거부’할까 2018.01.03 75
861 [맞춤법의 재발견]<37>사라진 ‘ㅎ’의 흔적 2018.01.03 71
860 [노경아의 라온 우리말터] 사람 잡는 피로회복제 2017.12.31 80
» [우리말 톺아보기] 창피하다 2017.12.31 87
858 [우리말OX] '자랑스런 태극기 앞에'는 틀린 말이다? 2017.12.31 87
857 ‘설악 해산’ 등 69개 해저지형 우리말 이름 제정 2017.12.28 86
856 까다로운 우리말 호칭, “○○님” 부르면 어때? 2017.12.28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