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관련 기사

  • home
  • 게시판
  • 국어 관련 기사

“교장선생님이 우리보다 잘 그리시네.”

23일 서울 영등포구청 별관 지하 1층에 있는 늘푸름학교. 배움의 때를 놓친 노인에게 문해(文解)교육을 제공하는 늘푸름학교에서 교장선생님을 맡은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이 ‘색칠하기 수업’에 참여해 한복 그림에 색을 입히자 늦깎이 학생 20여명이 연달아 칭찬을 내놨다. 평균연령 65세 이상의 노인들도 빨간색, 노란색 등 색색의 색연필을 차례대로 바꿔 가며 색칠하기에 집중했다. 조 구청장은 “학교에 다니는 노인들의 자존감과 삶을 대하는 자세가 바뀌는 등 만족스러운 결과가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길형(왼쪽 세 번째) 영등포구청장이 22일 서울 영등포구청 별관 지하 1층에 위치한 늘푸름학교에서 진행된 색칠하기 수업에 참석해 노인들과 함께 수업을 받던 중 밝게 웃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영등포구청 늘푸름학교가 개교 2주년을 맞았다. 늘푸름학교는 노인들이 별도의 검정고시를 거치지 않더라도 구에서 운영하는 초등학교의 교육과정만 이수하면 초등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성인문해교육 기관이다. 서울시교육청은 2015년 10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최초로 늘푸름학교를 초등학력 문해교육 프로그램 운영기관으로 인정했다. 구가 주체가 돼 문해교육 기관을 운영한 건 영등포구가 처음이다.



늘푸름학교는 지난해 35명, 올해 67명의 입학생을 받아 매주 수업을 해 오고 있다. 이날 수업에 참여한 김임우(78) 할머니는 “교육을 받은 지 2년이 됐는데 이제는 한글을 읽을 줄 알게 돼 거리의 간판도 볼 줄 안다”면서 “선생님들도 너무 좋고 지하철 타고 다닐 때도 어디 역인지 알 수 있어 배우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늘푸름학교의 성과도 놀랍다. 최기자(62) 할머니는 지난 9월 22~24일 서울 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개최된 ‘제13회 서울평생학습축제’에 참가해 ‘성인문해골든벨’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총 148명의 참가자 중에서 얻어낸 결과라 더 값지다. 서울평생학습축제는 연령을 불문하고 각계각층의 학습자들이 모여 학습 성과를 공유하는 행사다.

앞으로도 구는 다양한 성인문해교육 프로그램을 발굴해 저학력 성인들의 사회활동 참여를 확대하고 체험활동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늘푸름학교는 2018년부터 중학교 강좌도 신설해 배움의 길을 더욱 넓힌다. 구가 2013년부터 운영해 온 평생교육 프로그램 ‘은빛생각교실’과 함께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조 구청장은 “뒤늦게 배움의 길에 들어선 노인들의 학습 열정을 높이 산다”면서 “공부에 전념할 수 있도록 쾌적한 교육환경을 조성해 앞서가는 교육도시 영등포를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1124015001#csidx21fb29fecb5e8189a7a67ac2c9e2f16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25 [속담말ㅆ·미]서투른 숙수가 피나무 안반만 나무란다 2017.11.28 99
» [현장 행정] 칠십평생 ‘까막눈’ 할머니 “이젠 지하철 타도 겁 안 나” 2017.11.24 133
823 '지득한·구배·게기' 지자체 법규에 일제식 한자 여전 2017.11.24 143
822 비닐·마지노선·헹가래 중 순우리말은?…외래어 사용 절반이 '습관돼서' 2017.11.24 136
821 베를린국제언어박람회에 참가, 한글관 운영 2017.11.21 261
820 '개이득' '더유닛' '투깝스'…이런 TV프로 제목 어떠세요? 2017.11.21 150
819 PARK Ji-sung이 PARK Ji-Sung으로 평창 조직위 등 많은 단체 영문 표기 오류 2017.11.21 133
818 [안도의 알쏭달쏭 우리말 어원] 68. 안달이 나다-속이 타서 달아오른다 2017.11.17 158
817 사라지는 우리말을 지키고 싶었습니다, 나랏말싸미 팀 2017.11.17 155
816 베를린국제언어박람회에 참가, 한글관 운영 2017.11.17 149
815 [김기환의 부동산 읽기] 뜻 모를 ‘외계어’ 넘치는 요즘 아파트 작명법 들여다보니 2017.11.12 175
814 [모닝 스브스] '연패' 이긴 거야? 진 거야?...헷갈리는 우리말 2017.11.12 169
813 편성→대, 량→칸, 운행시격→운행간격… 부산교통공사, 일본식 철도 전문용어 한글로 순화 입력 2017.11.12 162
812 [쉬어가는 우리말 ]'가을걷이'와 관련된 우리말 2017.11.08 189
811 [만화로 보는 우리말] 불고기는 영어로 어떻게 번역할까요? 2017.11.08 194
810 [홍성호 기자의 열려라! 우리말] 안전용어, 우리말 놔두고 꼭 영어로 써야 할까요? 2017.11.07 182
809 [신숙주 바로 알기] (2) 『동국정운』 지은 신숙주, 중국이 천년동안 손도 못댄 발음을 훈민정음으로 쓰다 2017.11.07 182
808 중고교생 24% "또래 친구들에게 언어폭력 당해" 2017.11.07 199
807 국립국어원 다듬은 말 발표 <파트너사를 ‘협력사’로 다듬었습니다> 2017.11.03 222
806 "우리나라는 타이포그라피 종주국이다" 2017.11.03 200